제22대 국회의원선거 부산시민연대 선정 의제 정당별 수용결과 발표 기자회견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처음으로   회원가입   로그인 부산경실련 FaceBook 바로가기 부산경실련 밴드 바로가기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성명.보도자료

제22대 국회의원선거 부산시민연대 선정 의제 정당별 수용결과 발표 기자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4-03-19 11:18 조회133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 일시 : 2024년 03월 19일(화) 10:00
| 장소 : 부산시의회 브리핑룸 
| 주최 :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 사회 : 민은주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운영위원장 (부산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 인사말 및 취지 : 오문범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상임대표 (부산YMCA 사무총장)
■ 결과 발표 : 도한영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운영위원 (부산경실련 사무처장)

 
639d2eb104eca18347e881de3a52aaaa_1710814695_4297.jpg

639d2eb104eca18347e881de3a52aaaa_1710814695_8352.jpg

639d2eb104eca18347e881de3a52aaaa_1710814696_2181.jpg

 

부산시민연대 선정 의제의 공약 수용 여부를 묻는 질의서의 답변률은 71.43%로 국민의힘 부산시당과 개혁신당은 답변하지 않았습니다.

국민의힘 부산시당은 “일부 수용이 있긴 하지만 당론과 다르기 때문에 답변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유선으로 전달해 주었으나 의제의 수용 여부를 떠나 “당론과 달라” 답변하지 않은 결정은 책임 있는 여당의 모습으로는 보이지 않아 안타깝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역시 “현실적인 어려움”을 이유로 ‘2030 탈석탄 이행’이나 ‘북항1단계 랜드마크 부지의 임대부 방식 사업추진’을 수용하지 못한 것이나 지역균형발전에 역행하는 수도권 집중이 우려되는 사업으로 보고 있는 ‘GTX 사업’을 “수도권 교통 과밀문제 해소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필요한 사업으로 판단해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와 입장 차이가 큼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다만, 현재 부산의 주요 쟁점 사안인 ‘안전한 도시 부산 – 노후 원전의 수명연장 및 영구화될 핵폐기장 금지’ 의제에 대해서는 답변한 모든 정당이 ‘수용’의 입장을 보여 긍정적입니다. 

매번 선거 때마다 공약(정책)보다는 공천이 부각되었고 이번 22대 국회의원 선거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하지만 더이상 유권자들은 이미지나 유명세만으로 판단하지 않습니다. 각 정당은 이번 선거가 정책선거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역의 현안과 시민들이 제안하는 주요 의제에 귀 기울이길 바랍니다.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는 올바른 정책선거와 공약 대결이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 할 것입니다.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부산시민연대 #부산경실련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부산민예총 #부산민주언론시민연합 #부산민언련 #부산민주항쟁기념사업회 #부산생명의숲 #부산생명의전화 #부산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부산환경운동연합 #부산환경련 #부산YMCA #부산YWCA #22대국회의원선거의제 #22대총선의제 #정책선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Total 1,095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95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결과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11 40
1094 지방은행의 이전 공공기관 거래 비중 의무화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11 43
1093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공약에 대한 후보별 평가 결과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08 44
1092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황령산지키기 의제 정당 및 지역구 후보 수용 결과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05 55
1091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부산지역 공약에 대한 정당별 평가 결과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04 56
열람중 제22대 국회의원선거 부산시민연대 선정 의제 정당별 수용결과 발표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9 134
1089 황령산 난개발 관련 의제 제안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8 122
1088 후쿠시마핵사고 13주년 부산지역 시민사회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1 138
1087 경실련 양대정당 공천 부적격 심사기준 관련 실태발표 기자회견 개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07 128
1086 경실련 22대 총선 핵심공약 제안 및 정책선거 전환 촉구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04 139
1085 부산시민연대 2024년 총선 의제 제안 기자회견 개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2-27 156
1084 부산지역 현역 국회의원 공천배제 및 검증촉구 명단 발표 기자회견 개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29 402
1083 시민안전 외면하는 부산시·부산시의회 규탄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16 329
1082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실패에 대한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3-12-05 450
1081 지속가능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 세미나 개최 결과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3-12-05 426
1080 부산지역 지역구 현역 국회의원 자질검증 결과발표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3-11-30 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