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시의회가 삭감한 백양·수정산터널 재정지원 예산 다시 올린 부산시, 예산안 철회하라!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성명.보도자료

[보도] 시의회가 삭감한 백양·수정산터널 재정지원 예산 다시 올린 부산시, 예산안 철회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9-03-12 10:46 조회55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백양·수정산터널 재정지원 예산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부산시는 오는 18일부터 시작되는 부산시의회 임시회 1차 추가경정예산안에 백양수정산터널 2018년도분 129억원(백양터널 약 41억원, 수정산터널 약 88억원)을 편성하였다. 이는 부산시가 지난 1월 사업시행자인 맥쿼리 측에 실시협약 변경을 요구하고 사업시행자가 수용하지 않으면 2018년도분 재정지원금 129억원을 지원하지 않기로 했던 입장을 공식발표 없이 뒤집는 것이다. 2개월이 지나지 않은 상황에서 180도 입장을 바꾼 것이다. 이에 대해 부산시는 시민들에게 납득할 만한 이유를 밝혀야 할 것이다.

두 터널의 기존 실시협약은 연간 8.28%의 수익률 보장을 하고 있으며 재정지원금은 실제 수익이 보장수익의 90% 미만 시 차액을 부산시가 부담하는 MRG 방식의 지원금과 통행료 미인상분에 대한 보전금으로 나뉘어져있다. 잔여기간 재정지원금 추정액은 백양터널 251(2025년까지), 수정산터널 647(2027년까지)에 달하고 있어 부산시 재정부담에도 막중한 영향력을 가지고 있다.

그럼에도 부산시가 민자도로 재정부담 절감을 위한 협상에 매진하겠다고 밝힌지 채 두달도 지나지 않아 예산을 먼저 편성해주는 이해하기 힘든 행정을 펼치고 있다. 부산시는 부산시의회 회기가 열리기 전에 수정예산을 통해 129억 전액 철회해야 할 것이다. 만약 부산시가 철회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부산시가 백양수정산터널 실시협약 변경 요구에 대해 의지가 없는 것으로 밖에 판단되지 않는다.

부산시는 백양수정산터널에 대한 129억원의 추가경정예산안을 철회하고 모든 카드를 동원한 강력한 협상력을 발동시켜 백양수정산 터널의 운영권을 조기 이관할 것을 부산경실련은 다시한번 강력히 촉구한다.

 

 

2019312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공동대표 한성국 김대래 김용섭 혜성 스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목록

Total 821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21 [보도] 부산시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새글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19 56
820 [보도] 미분양주택 증가 및 해운대·수영·동래구 부동산조정대상지역 해제 움직임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13 79
열람중 [보도] 시의회가 삭감한 백양·수정산터널 재정지원 예산 다시 올린 부산시, 예산안 철회하라!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12 56
818 [보도] 거가대교 '밀실' 용역 합의 및 협약체결을 규탄한다!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11 60
817 [보도] ‘제2의 엘시티’ 예견되는 수영만매립지 상업지역 지구단위계획(도시관리계획) 변경을 해운대구청은 반려하라!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05 382
816 [보도] 2019년 부산경실련 제28차 정기회원총회 개최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2-27 71
815 [입장] 만덕~센텀 도시고속화도로 민간투자사업 통행료 우려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2-25 96
814 [보도] 여전히 ‘무대책’인 부산시 미세먼지 정책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2-22 93
813 [논평] 부산시의 민자 유료도로 명절 통행료 유료화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2-01 125
812 [입장]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발표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30 139
811 [입장] 광복동 롯데타워, 10년 끌어온 만큼 제 역할 다해야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9 115
810 [보도] '국비 포함'된 경로당 보조금 엉터리 정산, 보건복지부가 전수조사·명령 나서야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8 129
809 [전문]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촉구 기자회견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4 130
808 [보도] 민자사업투자비 다 회수한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3 159
807 [논평] 부산시의 수정산·백양터널 실시협약 변경 요구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1 165
게시물 검색

네티즌 윤리강령 개인정보 처리방침 서비스 이용약관 상단으로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   주소: (48729) 부산시 동구 중앙대로 320번길 7-3 2층(1층은 만다린)
전화: (051) 761-3951 |  팩스: (051) 715-6727 |   email:
후원계좌 / 부산은행 030-01-054939-0 부산경실련
Copyright ©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Humansof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