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기초의회 상임위, 시민의 권리보장을 위해 투명하게 공개하라!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성명.보도자료

[보도]기초의회 상임위, 시민의 권리보장을 위해 투명하게 공개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04-17 10:36 조회333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부산시 16개 기초의회 연간회기일정 및 상임위원회 공개 등에 대한 조사결과 발표]

 

기초의회 상임위, 시민의 권리보장을 위해 투명하게 공개하라!

부산진구의회 유일하게 모든 회의 생중계, 일부 의회는 본회의만 공개

상임위 방청은 위원장 허가 시 허용, 하지만 기장군의회는 한 번도 공개하지 않아

부산경실련, 한 해 동안 기초의회 상임위 공개 검증에 나설 예정

 

1. 부산경실련은 지난 330일부터 45일까지 부산시 16개 기초의회 홈페이지 등을 통해 2017년 연간회기일정 및 상임위원회 회의영상 공개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였다. 이는 국회 및 부산광역시의회의 모든 회의가 공개되고 있는 반면, 기초의회의 정보공개가 부실하다는 점을 인지하고 정확한 현황을 파악하고자 실시하였다. 기초의회의 연간회기일정 및 회의 영상에 대한 공개는 시민의 권리이자, 자신들이 뽑은 의원들의 의정활동을 파악할 수 있는 유권자의 권리이다.

 

2. 각 기초의회의 연간회기일정은 대부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있었다. 기초의회별 게시된 시점의 차이는 있으나 10곳의 기초의회는 조사가 진행된 이전에 게시되었으며, 영도구의회와 해운대구의회는 담당자 통화 후 게시되었다. 북구의회와 서구의회는 게시되지 않고 이메일을 통해 보내왔으며, 중구의회는 조사 당시 회기일정이 변경되어 수정 중에 있어 의장의 승인을 받고 다시 게시할 예정이라고 답하였다. 유일하게 강서구의회는 연간회기일정이 없어 게시하지 않았다고 답하였다.

 

3. 기초의회의 회의영상에 대한 공개는 유일하게 부산진구의회에서 모든 회의를 생중계하고 다시보기를 통해 의정활동을 확인할 수 있었다. 금정구, 남구, 동래구, 서구, 해운대구 이상 5곳의 기초의회는 본회의 영상만 다시보기를 통해 공개하고 있었으며, 나머지 10곳의 기초의회는 시스템상의 문제로 회의영상을 공개하지 않았다.

 

4. 상임위원회 방청에 대한 조사에서는 동래구, 사상구, 사하구, 수영구, 해운대구 이상 5개 기초의회는 방청을 허용한다고 답하였다. 금정구와 중구의회에서는 상임위원회 회의실의 공간협소로 인해 방청이 되지 않고, 강서구의회는 상임위원회가 없다고 답하였다. 이외 기장군, 남구, 동구, 부산진구, 북구, 서구, 연제구, 영도구 이상 10곳의 기초의회는 위원장 허가 시가능하다고 답하였다.

 

5. 부산경실련은 현재 기장군의회를 상대로 제기한 상임위원회 방청 불허에 대한 헌법소원을 진행 중에 있다. 기장군의회도 위원장 허가 시방청을 허용한다지만 3번의 방청신청 당시 기장군의회 방청규정에 있는 방청거부 사유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한 번도 공개된 적이 없다.

 

6. 부산경실련은 이번 조사를 시작으로 2017년 한 해 동안 각 기초의회 상임위원회 방청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는 시민의 당연한 권리행사의 일환으로 기초의회 상임위원회 의사진행이 민주적이고 투명하게 진행되는지 모니터할 예정이다.

 

[첨부] 부산시 16개 기초의회 연간회기일정 및 상임위원회 공개 등에 대한 보사보고서(5p.) .

 

 

2017417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목록

Total 744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44 [보도]『문재인정부 출범과 부산의 과제』에 대한 오피니언 리더 설문조사 결과 발표와 집담회 개최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5-16 275
743 기습적 사드 배치 규탄한다!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27 264
열람중 [보도]기초의회 상임위, 시민의 권리보장을 위해 투명하게 공개하라!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17 334
741 부산지검의 제 식구 감싸기, 또 다시 드러난 엘시티 부실 수사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14 363
740 [논평]정경유착으로 얼룩진 전경련 눈치보지 말고 즉각 탈퇴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11 206
739 [보도]전경련 탈퇴의사를 묻는 공개질의서 결과 보고서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11 176
738 김영수 부산시설공단 이사장은 제보자 색출 중단하고 스스로 이사장직에서 물러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10 381
737 [보도]이마트타운에 대한 연제구청의 특혜성 행정처분에 대한 공익감사를 청구한다!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29 241
736 부산시 산하 공사 공단 임원 인사의 개혁을 요구한다.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23 344
735 [보도]부산지역 전경련 회원사 14개 기업에 대한 회원 탈퇴의사 묻는 공개질의서 발송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23 313
734 삼정 더파크 동물원 사태는 부산시의 불법행정과 삼정기업의 초법적 행위의 합작품이다.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22 298
733 변죽만 울린 엘시티 수사, 전면 재수사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08 411
732 불법적 특혜 인허가 드러난 엘시티 공사 즉시 중단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2-15 458
731 산업통상자원부는 즉각 전경련 설립허가를 취소하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2-07 389
730 [보도]송도해상케이블카 복원사업에 대한 공익감사청구 진행 첨부파일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1-24 654
게시물 검색

네티즌 윤리강령 개인정보 처리방침 서비스 이용약관 상단으로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   주소: (614-865) 부산시 진구 전포동 642-6 (전포대로 255) 2층
전화: (051) 761-3951 |  팩스: (051) 761-3952 |   email:
후원계좌 / 부산은행 030-01-054939-0 부산경실련
Copyright ©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Humansof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