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한 경찰당국의 수사의뢰 접수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 성명.보도자료

    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한 경찰당국의 수사의뢰 접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12-29 10:39 조회129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부산경실련, 부산지방경찰청에 사건 의혹 관련 수사의뢰 요청

    -경찰당국은 우리 사회의 경제정의를 바로 세우기 위해 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해 철저한 수사로 진상 밝혀야

     

    지난 20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가 전봉민 의원 일가의 재산 형성과정에 대해 보도하였다. 보도 내용은 한마디로 충격 그 자체다. 이 보도에서는 다음과 같은 사실과 함께 특혜의혹을 제기하였다.

     

    - 21대 전봉민 국회의원(부산수영구/국민의힘 현재 탈당)은 동생(전병웅, 전상우과 함께 설립한 동수토건, 이진주택 등의 회사가 부친인 전광수 이진종합건설 회장으로부터 도급공사와 아파트 분양사업을 대규모로 넘겨받는 방식으로 매출을 올렸다.

     

    - 전봉민 의원은 시의원직과 기업 대표직을 겸임하면서 불과 12년 만에 재산을 120배 넘게 불리는 등 일감몰아주기, 일감떼어주기 등 편법증여 의혹이 제기되어왔고, 일감몰아주기 및 일감떼어주기는 공정거래법위반과 편법증여 소지가 있다.

     

    - 이진종합건설이 현재 건설 추진 중인 송도 주상복합아파트 이진베이시티 사업의 인허가 과정에서도 2015년 당시 주거비율이 50%에서 80%로 상승하였고, 인허가 결정 당시 부산시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에 전광수 회장과 사돈지간인 전 부산시 주택국장이 해당 위원회 위원으로 참여하였다.

     

    - 취재과정에서 전광수 회장이 취재기자에게 거금을 제시하며 청탁을 시도한 바 있다.

     

    이상과 같이 보도된 전봉민 의원 일가를 둘러싼 의혹은 묵과할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섰다. 특히 이러한 특혜의혹이 세상에 알려지는 것을 막기 위해 취재기자에게 금품으로 부정청탁하려는 일그러진 모습은 전봉민 의원 일가의 의혹이 사실일 수 있다는 합리적 의심이 들게 한다.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전봉민 의원 일가의 비윤리적 경제행위는 우리 사회의 경제정의를 바로 세우기 위해서도 반드시 진상을 밝혀서 응분의 책임을 물어야 할 사안이다. 이에 부산경실련은 1) 전봉민 일가의 일감몰아주기, 편법증여에 대한 수사, 2) 송도 주상복합아파트 이진베이시티 사업허가과정에서의 특혜관련 수사를 의뢰하는 바이다. 경찰당국은 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해 철저한 수사를 진행하길 바란다.

     

    20201229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8d1f9f73336164fa2c3d4eb8e9232d6a_1609205950_9076.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Total 883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한 경찰당국의 수사의뢰 접수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9 130
    882 불법청약 및 전매방지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8 97
    881 <부산시 도시계획직 공무원 현황 >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1 139
    880 2019년 부산지역 공공기관 사회적기업 물품 및 이용 서비스 이용실태 모니터링 결과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16 141
    879 <한진중공업 영도조선소 매각> 진행에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09 204
    878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17 297
    877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 검증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02 238
    876 <보도>주거안정 및 임차인보호를 위한 임대차 3법 제정 및 후속조치에 관한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7 266
    875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에 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0 300
    874 [보도]부산경실련 북항재개발 1단계 공공성 확보를 위한 의견서 제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7-15 528
    873 (보도)[송도해상케이블카사업의 재협약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6-11 531
    872 [보도] 북항 재개발에 대한 부산시민연대 입장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22 637
    871 [보도]부산시 지역화폐 ‘동백전’ 사용현황 및 실태분석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14 765
    870 [보도]부산시장 권력형 성범죄 사건에 대한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7 633
    869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 및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6 629
    868 [보도]신규 관광자원개발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용역에 대한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22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