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도시계획직 공무원 현황 >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 성명.보도자료

    <부산시 도시계획직 공무원 현황 >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12-21 10:41 조회138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부산시는 도시계획 실종에 따른 난개발 도시로 전락

    -부산시 시설직 중 토목직 923, 건축직 472, 지적직 222, 도시계획직 단 10

    -최근 3년간 도시계획직 단 3명만 채용, 전체 중 0.6%에 그쳐

    -미래도시행정에서 도시계획은 필수적, 도시계획직 공무원 채용 확대해야

    -개발·토건사업 중심이 아닌 시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체계적인 도시행정이 필요해

     

    현재 부산시의 도시행정은 시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하기보다는 특정 소수의 이익을 대변한 토건사업·개발위주로 진행되어 왔다. 과거 인구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던 시대의 행태를 그대로 답습하고 있는 것이다. 인구감소기를 맞은 오늘날 도시의 경쟁력은 시민 맞춤형 공공서비스를 통해 지역의 교육, 건강, 안전, 문화 수준을 개선함으로써 가능하며 이를 위한 체계적인 도시계획은 부산시 발전에 필수불가결한 요소이다.

     

    도시계획직 충원은 부산의 미래 발전과 경쟁력 확보를 위한 인프라다. 사람이 있어야 제대로 된 도시행정이 펼쳐질 수 있기 때문이다. 부산시는 시대의 변화에 맞게 7급과 9급 도시계획직 공무원 채용을 지속적으로 채용해야 한다. 또한 현재 부산시 총괄건축가제도처럼 총괄도시계획가(가칭)”를 채용해 부산의 도시계획을 제대로 수립해야 한다. 이를 통해 소수의 이익을 위한 난개발이라는 오명을 뒤집어 쓴 도시가 아닌 시민 전체의 삶이 풍요로워지며 시민이 자랑스러워하는, 국제적 경쟁력을 지닌 도시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20201221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공동대표 김대래 김용섭 최인석 혜성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Total 883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83 전봉민 의원 일가 비위 의혹에 대한 경찰당국의 수사의뢰 접수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9 129
    882 불법청약 및 전매방지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8 96
    열람중 <부산시 도시계획직 공무원 현황 >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21 139
    880 2019년 부산지역 공공기관 사회적기업 물품 및 이용 서비스 이용실태 모니터링 결과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16 141
    879 <한진중공업 영도조선소 매각> 진행에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2-09 204
    878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17 297
    877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 검증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02 238
    876 <보도>주거안정 및 임차인보호를 위한 임대차 3법 제정 및 후속조치에 관한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7 266
    875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에 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0 300
    874 [보도]부산경실련 북항재개발 1단계 공공성 확보를 위한 의견서 제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7-15 528
    873 (보도)[송도해상케이블카사업의 재협약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6-11 531
    872 [보도] 북항 재개발에 대한 부산시민연대 입장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22 637
    871 [보도]부산시 지역화폐 ‘동백전’ 사용현황 및 실태분석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14 765
    870 [보도]부산시장 권력형 성범죄 사건에 대한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7 633
    869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 및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6 629
    868 [보도]신규 관광자원개발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용역에 대한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22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