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입장 > 성명.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 성명.보도자료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입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11-17 10:30 조회36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부산경실련은 지난 1114일 가덕도 연대봉에서 회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토부의 김해신공항 확장안 폐기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하였습니다. 성명발표는 부산경실련 조용언 집행위원장(동아대학교 경영학과 교수)이 낭독하였습니다.

        

       

    <첨부>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는 김해신공항 확장안이 24시간 안전한 관문공항이 될수 있는지를 신속히 밝혀라!

    국토부는 김해신공항 확장안을 즉각 폐기하라!

     

    법제처는 지난 1110일 법령해석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국무총리실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가 의뢰한 항공기 안전에 영향을 미치는 장애물의 제거를 규정한 공항시설법 34에 대해 장애물 제거는 지자체와 협의해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

     

    이번 법제처의 유권해석은 김해신공항 확장안이 안전상의 심각한 문제가 있다는 것을 반증하는 것으로 김해신공항 확장안은 폐기되어야 할 것이다.

     

    결국 김해공항 확장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장애물 제거는 필수로 공항 주변 7개의 봉우리를 제거해야만 한다. 단순 장애물 절취비만 7천억원 소요가 예상되는데 이럴 경우 15% 이상 예타 변동이 생겨 또다시 예타를 해야한다.

    결국 김해신공항 확장안 추

    진은 예산의 추가 증대와 공사기간이 늘어나는 상황에 직면하게 된다.

     

    김해신공항 확장안은 법제처의 유권 해석 외에도 많은 문제점을 지적 받아 왔다.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 4개 분과위(안전, 소음, 환경, 운영)는 비행절차 불안전성, 소음피해 확대, 공항 확장성 등 문제점을 보완해야 한다는 결론을 내린바 있다.

     

    국무총리실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는 더 이상의 논란과 혼란을 가중시키지 말아야 한다. 또한 중립성과 공정성을 갖춰 김해신공항 확장안이 안전성이 담보되고, 24시간 운행이 가능하며, 관문공항이 될 수 있는지를 명확히 밝혀야 할 것이다.

     

    국토부는 이번 법제처 유권해석을 겸허하게 받아 들여 하루빨리 김해신공항 확장안을 폐기하고 800만 부울경 시도민이 바라는 관문공항 건설에 즉각 나서야 할 것이다. 또한 국토부는 부울경 지역의 관문공항 추진이 늦어진 가장 큰 이유에는 국토부 스스로에게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20201114

    부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보도자료

    Total 878건 1 페이지
    성명.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부산경실련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17 37
    877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 검증에 대한 부산경실련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11-02 30
    876 <보도>주거안정 및 임차인보호를 위한 임대차 3법 제정 및 후속조치에 관한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7 109
    875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에 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8-20 148
    874 [보도]부산경실련 북항재개발 1단계 공공성 확보를 위한 의견서 제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7-15 353
    873 (보도)[송도해상케이블카사업의 재협약에 대한 부산경실련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6-11 372
    872 [보도] 북항 재개발에 대한 부산시민연대 입장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22 470
    871 [보도]부산시 지역화폐 ‘동백전’ 사용현황 및 실태분석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14 550
    870 [보도]부산시장 권력형 성범죄 사건에 대한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의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7 489
    869 [보도]부산시 금고 지정 및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5-06 460
    868 [보도]신규 관광자원개발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용역에 대한 기자회견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22 517
    867 [보도]21대 국회의원 선거결과 및 포스트 코로나 전망에 대한 부산지역 전문가 설문조사 진행, 조사 결과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22 765
    866 [보도] 21대 부산지역 국회의원 후보자 사회적경제 및 사회적금융 정책질의서 답변 분석 결과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13 534
    865 [보도] 2020년04월09일 시민연대 보도자료 21대 총선의제 답변 결과 발표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09 564
    864 [보도] 부산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20% 재원 부담 참여 결정에 대한 입장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06 702
    863 <보도>부산·경남지역 20대 국회의원 보유아파트 시세반영비율과 강남권 편중 실태 분석 no_profile 부산경실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0-04-02 559